상속분이란 각 공동상속인이 상속재산 전체에 대하여 갖는 권리의무의 비율, 즉 배당받을 몫의 비율(상속분율)을 뜻합니다.

   
 
 
 

1) 지정상속분
   ① 피상속인의 지정에 의한 공동상속인의 상속분 지정
       단, 유류분(일정한 상속인을 위해 법률상 유보된 상속재산의 일정부분)에 반하는 지정은 불가합니다.
   ② 상속채무에 대하여는 그것을 부담할 비율을 유언으로 지정할 수 없습니다. 생전행위에 의한 지정은 허용되지 아니합니다.

2) 법정상속분
   ① 동순위상속인 사이의 상속분은 균분상속으로 합니다.
   ② 배우자의 상속분은 직계비속 또는 직계존속의 상속분의 5할 가산합니다.
   ③ 대습상속인의 상속분은 피 대습상속인의 상속분에 의합니다.

   
 
 
 

1) 특별수익자의 상속분의 산정
    공동상속인 중에 피상속인으로부터 재산의 증여 또는 유증을 받은자가 있는 경우에 그 수증재산이 자기의 상속분에 달하지 못한     때에는 그 부족한 부분의 한도에서 상속분이 있습니다.

2) 특별수익의 범위
   ① 혼인을 위하여 또는 생계의 자본으로서 받은 것, 고등교육을 위한 학자금 등
   ② 재산상속인 모(某)를 수령인으로 한 보험금
   ③ 피상속인의 사망에 의하여 상속인중의 한사람이 사망퇴직금을 취득한 때

3) 특별수익의 평가시기와 방법
   ① 상속개시시를 기준
   ② 수증자의 행위에 의한 증여물의 멸실, 변형이 있는 때에는 상속개시시의 시세로 평가
   ③ 금전이 증여된 경우에는 화폐가치의 변동을 고려

4) 상속재산에 기여한 자의 상속분
   ① 상속개시 당시의 피상속인의 재산가액에서 공동상속인의 협의로 정한 그 자의 기여분을 공제한 것을 상속재산으로 봅니다.
       만약 협의가 불가하다면 가정법원이 판단합니다.
   ② 기여분은 상속이 개시된 때의 피상속인의 재산가액에서 유증의 가액을 공제한 액을 넘지 못합니다.

5) 상속분의 양도
    상속분의 양도는 상속인의 지위의 양도이므로, 양수인은 상속인과 같은 지위에 서게 됩니다.

   
 
 
 

1) 부부 중 한쪽이 사망하게 되면 잔존 배우자는 자녀들과 공동으로 제1순위의 재산상속인이 됩니다. 사망자의 부모, 형제는 이 경우     전혀 상속할 수 없습니다.
2) 처의 사망시, 자녀가 하나도 없다면 남편이 처의 직계존속(장인, 장모)과 동순위의 공동상속인이 되고, 장인, 장모 모두 안계실 때     에는 남편이 단독으로 상속받습니다.
3) 남편의 사망시 자녀가 하나도 없으면 처는 시부모와 공동으로 남편의 재산을 상속받게 됩니다.
    이 경우에 만일 처가 임신 중이라면 그 태아에게도 재산 상속권이 인정되므로 그 태아와 처가 공동상속인이 되고, 시부모는  전혀     상속을 받지 못하게 됩니다. 자녀나 시부모가 아무도 없는 경우에는 처가 홀로 상속인이 됩니다.